제목 [K-스피릿] 나의 청소년기중 가장 소중하고 빛났던 한 해
기사
바로가기
http://www.ikoreanspirit.com/news/articleView.html?idxno=74737 조회 : 123 보도일 : 2024.02.01
http://www.benjaminschool.kr/News/MediaReportView.aspx?contIdx=12630 주소복사

17살 정찬훈 “나의 청소년기 중 가장 소중하고 빛났던 한 해”

몽골의 쏟아지는 별똥별 아래서 꿈을 다진 정찬훈 학생



지난 해 '꿈을 찾는 1년' 갭이어 과정에서 자신의 꿈을 다진 벤자민인성영재학교 정찬훈 학생. 사진 강나리 기자.
지난 해 '꿈을 찾는 1년' 갭이어 과정에서 자신의 꿈을 다진 벤자민인성영재학교 정찬훈 학생. 사진 강나리 기자.

“모두가 한 방향만 보고 가는 줄에서 잠시 벗어나 세상을 둘러보며 못 보던 걸 보고 경험하면서 저와 정말 친해질 수 있던 한 해였죠. 제 삶을 정말 주도적으로 살아본 느낌입니다.”

17살 정찬훈 학생(벤자민인성영재학교)은 앞서간 누군가의 뒷모습만 보고 따라가는 학창시절이 아니라 국내외에서 수많은 도전과 경험으로 자신만의 길을 걸었다.

지난해 찬훈이가 중학교를 마치고 대안 고등학교인 벤자민인성영재학교(이하 벤자민학교)에서 ‘꿈을 찾는 1년’ 갭이어 과정을 선택하기가 쉽진 않았다. 청소년기에 공교육 밖에서 다양한 경험을 꼭 했으면 한다는 어머니의 권유가 있었다.

“저는 규칙적인 학교생활에 매우 잘 적응하고 만족한 학생이었거든요.(하하) 친구도 많은데 익숙한 환경을 떠나 1년을 보내고, 고등학교로 복학하면 제가 후배가 되는 게 마음의 걸림돌이었죠. 하지만 그보다 새로운 도전과 경험이 앞으로 제 인생에 있어 중요하고 가치가 있을 거라 판단했고, 그 판단이 맞았어요.”

찬훈이가 가장 인상 깊은 체험으로 꼽은 것은 몽골로 떠난 해외 봉사 프로그램 ‘몽구르다’ 참가였다.
확대이미지
(위) 일본, 몽골, 베트남, 라오스 등에서 진행한 청소년 해외봉사 활동 중 '몽골 독수리팀' 성과를 발표하는 정찬훈 군. (아래) 2023 청소년 국제교류 활동 성과 공유회에서 여성가족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오른쪽에서 세번째 정찬훈 학생. 사진 본인 제공.


지난해 7월 23일부터 29일까지 한국과 몽골 청소년이 팀을 이뤄 한글 교육과 한국 문화체험, 교육 봉사를 했다. 몽골 3팀 중 대학생들과 5명이 함께 ‘몽골 독수리팀’을 이루었고, 그들의 보고서로 지난해 12월 2일 ‘2023 청소년 국제 교류활동 성과 공유회’에서 여성가족부장관상을 수상하는 기쁨을 얻었다.


이하생략


출처 : K스피릿(http://www.ikoreanspirit.com)



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K-스피릿] 청소년이 배움의 주인공이 된 꿈과 성장의 기록, 페스티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