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우크라이나를 도와주세요” 서울학습관 기부금 모금활동 프로젝트
기사
바로가기
조회 : 485 보도일 :
http://www.benjaminschool.kr/News/MediaReportView.aspx?contIdx=12124 주소복사

지난 318, 벤자민인성영재학교 서울학습관 학생들은 우크라이나에 기부를 하기 위해서 모금 활동을 하였습니다.

 

우크라이나 전쟁에 관련한 동영상을 시청한 후 전쟁에 대해 이야기하고 준비한 재료로 모금함, 피켓을 만들어 캠페인 준비를 하였습니다. 다 만들고 나서 각자 준비한 성금과 학부모님께서 보내주신 성금을 함께 넣고 밖으로 나갔습니다.

 

각 조별로 모여 모금활동을 할 장소로 이동하였는데요. 막상 용기를 내어 우크라이나를 위해 기부 부탁드립니다~’ 라고 소리 높여 말했을 때 잘 받아주시지 않아서 기운이 빠지다가도, 함께 해주시며 응원을 받았을 때에는 힘을 내는 아이들이 기특하기도 하였습니다.

 

아이들이 평화 프로젝트 활동을 통해 한층 더 성장하는 시간이 되었습니다.

전쟁으로 힘들어 하는 우크라이나 국민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합니다.

 


 

[학생 소감]

 

오늘 우크라이나 전쟁 모금활동을 하였는데, 이런 모금활동이 제게는 큰 도전이었습니다. 벤자민에 와서 한 다짐 중 자신감과 리더십을 기르는 것이 제 목표였기 때문에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의미 있게 실행하고 싶었습니다. 밖으로 나가 피켓을 듣고 모금활동을 하였는데 제가 먼저 나서서 전쟁으로 아파하는 사람들을 도와주세요라고 말하며 모금활동에 앞장섰습니다. 먼저 나서는 걸 두려워하지만 다른 친구들과 제게 용기를 주는 말을 많이 해주어서 더 용기를 내어 적극적으로 모금활동을 할 수 있었습니다.”

 

<서울학습관 윤현선>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힘들어하는 사람들을 위해 모금 프로젝트를 하였습니다. 전쟁을 겪어보신 어르신들께서 전쟁에 관한 이야기도 해주시고 다시는 일어나서는 안 될 안타까운 일이라고 하셨습니다. 너무나 감사했고 저 또한 관심을 가져야겠다고 생각하였습니다.”

 

<서울학습관 백준호>

 

모금활동을 하면서 시작 전에는 아무렇지 않게 할 수 있을 거 같았지만 막상 나가보니 생각보다 용기가 많이 필요했었습니다. 조원들과 함께 힘을 합치니 많은 분들께서 모금 활동에 동참해주셨습니다. 힘내라고 응원해 주시는 분을 만났을 때는 정말 감사했습니다. 저희가 모은 기부금이 우크라이나 국민들에게 큰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서울학습관 김규형>

 

 

[정리 인턴기자 정진호]

다음글 다음 글이 없습니다.
이전글 [K스피릿]미래세대 우리 아이에게 줄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